토요일밤9시에 출발에서 전주들려, 큰고모태우고 곡성 도착하니 새벽 1시반쯤 되었던가..


그렇게 서울에서 전남 곡성까지 1년에 1번오기힘든  그리고 온 식구들이 모여 다같이 여행가는일이 쉽지 않은데

이번에 할머니 할아버지 산소에 벌초하러 가는김에 온식구들이 곡성에 가게 되었다.

그것도 우리큰집 7명 작은집5명 막내작은집3명 큰고모 작은고모 정작 17명이 25인승 버스를 빌려서 다같이 내려갔다.

 

밤새 귀뚜라미 우는 소리들으며 밤을 지새우고

이른아침 동이틀무렵 벌초팀은 8명은 부리나케 준비해서 산소에 올라가고,


벌초에 가지 않은 남은팀은 둘째 고모 고추밭에 고추를 따러 가기로했다.



둘째 고모가 사는 마을 방주마을

난 방주마을보단 방주골이 더 익숙한곳이다.





벌초팀보내고 집안일 마무리짓고, 

나오니 벌써 9시가 넘어 햇볕이 쨍하다~

살이 씨커멓게 타지 않게 만발의 준비를 하고,



큰고모 작은고모 엄마,작은엄마,막내작은엄마

온여자들이 다 가는거였군.,


사촌동생들까지 6명이 고추밭에 고추수확하러 나섯다.


남은팀은 빈집을 지키고!



다들 귀공해도 되겠다.

포스는 농부가 따로없다.






아이고 우리집 막둥이 연이랑 둘째삼촌딸이랑 둘도 고추밭에 나서는구나,

몸배바지가 너무 잘어울린다 ㅋㅋㅋㅋ


내동생;-; 볼때마다 기럭지가 부럽다.

우리집이 다 호빗가족에...


내가 제일 작은 호빗인데;-;

내동생이 우리집에서 아빠 다음으로 크다!!


크게될녀석 ;-; 아직 중1인데 더 커라!! 쭉쭉거라!!




고추밭에 도착해 나는 사진만 퐁퐁 찍을려고했는데,,.....


엄마가 뭐하고 서있냐며 봉지를...... 주셨다.


킁킁 ;-; 나는 사진 퐁퐁 찍을려고했는데!!





그사이에 다들 고추 수확을 시작하고 계신다.








빨간고추를 딸까 초록고추를 딸까!!??







둘째고모는 그사이에 호박을 따오셨넹~




난 고춧가루만들 빠알간 고추를 따보자~








너무 정신없이 땄나...-.ㅠ

똥밭에 뒹굴렀다.............


슬리퍼만 신고와서.,

엄마양말 빌려신었는데

그만.......,


소똥밭에 뒹굴렀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흑.. 내 버켄 안뇽!




고추한포대기 질머지고.., 

집에 가자~~~





방주골에 아스팔트도 새로 깔아서 길이 편해졌다.

신기방기!


그와중에 똥밟은 내발...-0-;;;

대충 닦긴했는데


냄새난다....


얼렁 집에가서 씻자.





집에가는길에 논뚜렁에 익어가는 벼들도 바라보고,..





아스팔트위에 떨어진 말라비틀어진 벌집도 만나고.,





가을이다 왔구나!

밤송이도 여물어가고~




고모네집에 들어갈려면 통과해야하는 메타세과이아 가로수길





고모집앞엔 내키에 10배가 넘는? 몇밴지도 모르겠다.

메타세과이아 나무가 주욱~ 가로수가 심어져있다.


여기에 해먹 달아서 쉴려고 해먹고 가지갔는데..


그럴 여유따윈... 없었다 ;-;


Posted by 헬로지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로뤼 2013.09.02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추밭 아가씨~~!! 카메라 어떤거 사용하세요??!!

    • 헬로지뽕 2013.09.02 2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 요로뤼님~
      고추밭 아가씨는 카메라를 총 4개 사용해요~
      펜탁스Q, 소니Nex5, 캐논5D, 아이폰5
      요 게시물에 올라가있는 사진들은 전부 캐논5D에 40mm단렌즈로 찍은 사진입니다 ^-^

  2. sky@maker.so 2013.09.02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 벌초하러 가셨군요. 탁월한 선택이십니다~~

    그런데... 지금은 소똥 냄새 안나나요~~ ㅎㅎㅎ

    • 헬로지뽕 2013.09.02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스카이님 안녕하세요~~~>_<)/
      벌초하러 갔다가 다들 몸살이 나셔서 몸져누우셨네요
      저혼자 농땡이 부려서 팔팔하네요~

      발 비눗물로 싹싹 씻어서 지금은 안나는데
      슬리퍼는...-.ㅠ 냄새 초콤 날꺼 같아요 ㅋㅋㅋㅋㅋ

  3. 伏久者 2013.09.03 16: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추농사가 손이 많이가고 힘들다고 들었습니다.
    그나마 일손을 거들으셨으니 다행이네요.
    계속 사진만 담았으면 어머니께서 등짝을 사정없이 때릴텐데...*^^*

  4. Andy Jin™ 2013.09.05 17: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한국 농촌의 푸른색은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네요.
    저는 이제 더 이상 찾아볼 시골 농촌이 없네요. 흑 ㅜㅜ

    • 헬로지뽕 2013.09.05 1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농촌은 벼익어 가는거에 기쁨슬픔이 다 묻어나죠 ^-^
      ;-; 찾아뵐 시골 농촌이 없으셔도 가까운 들녘에 기분전환겸 드라이브 가시는것도 괜찮으실거예요~

  5. 요로뤼 2013.09.05 1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메라가 너무 좋아보여요~~~
    와...저 식혜엄청 좋아하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헬로지뽕 2013.09.05 1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요즘같이 계절바뀌고 입맛없으실때 식혜 한사발 해주시면~
      꿀맛이 따로 없지요!!
      하지만 전 입맛이 없을때가 없다는게 함정이죠 -.ㅠ

  6. 헬로카니 2013.09.06 15: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추가 새빨간하게 잘 익었네요 ^ ^
    사진 찍는 솜씨가 보통이 아닙니다. 눈이 호강하고 가요 ㅋㅋㅋ

    • 헬로지뽕 2013.09.06 1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제 가을이 찾아오면 황금빛 들녁이 찾아옵니다 ㅋ
      세월이 참 빨라요~ 비루한 솜씨에 칭찬을 해주시니 몸들봐를 모르겠습니다.^-^ 눈이 호강하셨다니 제가다 기뻐요^-^
      불타는 금요일 저녁시간 행복하게 보내세요~


블로그 이미지
지아의 정서생활.
헬로지뽕

공지사항

Yesterday7
Today1
Total382,198

달력

 « |  » 2021.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