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ENTAX Q'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05.02 북악라이딩 시작도 안해봤는데... (2)
  2. 2013.04.24 바다로 무작정 떠나본다.


쉬는날엔 날이 좋아라~

뭐든 하고싶어지니깐 날이좋아라~


집에 생두가 똑! 떨어지기전에 꼭 가야하는 클럽에스프레소

늘 메리붕붕이를 타고 가는 클럽에스프레소.


이날은 무슨 광끼가 도졌는지.....

그냥 광화문에서 커피에 아이스크림이나 먹을껄


콧바람이 나서 삼청동길 데이트가려다가

우리 청와대 라이딩가자!


총총총 페달질하다가.


청와대 가로수길에 차 한대 없고, 초록초록 가로수에 더 후레쉬업!되어서~

클럽에스프레소가서 비엔나한잔이나 하고오자! 데헷데헷~

이때 내가 그말을 하지 말았어야 했....어......orz..


그노무 애니가 사람하나를 이렇게... 골로 보낼수 있다는거슬 생각도 하지 못했지

아 나도 언덕을 좋아하는지 테스트라도 해보고 싶었던걸까?


버스정류장까지 열심히 헫헫거리면서 올라가도 허벅지가 조금 조일듯 아픈정도 였지.

견딜수 있었어!! 난 아직 젊으니까!


아무리 케이덴스를 올려도 더 속도가 날까말까... 

정말.. 너무 힘들었다!...


히메히메 스키스키다이스키 히메~~히메~~~

나에게 힘을 주어~~~;-;


업힐을 하면서 웃음이 나와 즐겁기보단, 나혼자 구구단을 외우고 있더라.. 2X9=18  3X6=18 ....


하늘이 노오래 질듯, 허벅지가 너무너무 힘들때 쯔음 겨우 도착한 클럽에스프레소.

자전거에서 내리니깐 문턱하나 넘기도 너무 힘들더라.ㅠ_ㅠ


그래도 커피맛은 꿀맛이었지.

이날 너무 힘들어서 커피마시면서 노량진 형제수산에 전화를 걸어 8만원짜리 모둠회를 예약하고 노량진에가서

우리둘이서 회만 배가 찢어질듯 아프게 먹었는데..,


다음날 아침 일어나서 몸무게를 재어보니, 우리 둘 다 2키로씩 빠지는 유레카를 보았는데...


오늘 내 배는 왜 이모양 이꼴이지? ㅋㅋㅋ


팅이언니처럼 업힐 왕잘하고, 몸매도 늘씬해지고싶다!-.ㅠ








'F4 아웃도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북악라이딩 시작도 안해봤는데...  (2) 2014.05.02
Penny Board  (10) 2014.03.13
Brompton Snowflake Firefly  (4) 2014.03.10
브롬톤 시즌온 + 후미등 업그레이드  (14) 2014.03.03
[킨텍스] 2014 국제 캠핑페어  (9) 2014.02.28
부천 동네 자전거 데이트.  (27) 2014.01.17
Posted by 헬로지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igrang 2014.05.02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전거를 보니 어디 하이킹이라도 떠나고 싶어지는군요.
    주말에는 집에서 굴러다니는것보다 이렇게 밖으로 나가는것이 훨씬 좋다는건 다 아는데
    왜 그게 안되는지...

  2. 이파뤼 2014.05.09 2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복하고 편안한 저녁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제목    : 바다로 무작정 떠나본다.

일정    : 4월20일~22일 떠나자.

목적지 : 딱히... 없다. 

            하지만, 동해든 서해든 남해든 바다가 보였으면 좋겠다.





메리붕붕이와 함께 이번엔 어딜갈까? 

딱히 계획이 있지도 않는다.




나랑 그니랑 우리 둘...


메리붕붕이가 갈수 있는곳이라면.,


어디든 상관없다.



 

서울집에.. 

침낭을 갖으러 간다.


동선이 참 꼬이겠지만 서울집에 가는 동안 목적지를 어딜 택할지 생각해보자.










서울집에 도착하니 밤이다.


배가 고프진 않지만,

입이 심심해 지는 시간...,












"근아, 나 떡볶이가 먹고싶어!"















"쫜!"












"우리 가는길에 휴게소 들려서 먹자!"

"그래!"




"어디로 갈지는 정햇어?!"

"음...........  걍 가까운 서해로 갈까?"


"콜~ 그럼 행담도 휴게소에서 먹자!"

"그래!"














행담도 휴게소에서 정말 맛있게 먹었다.

그리고 당.당.하.게 단!무!지!도 가져다가 먹었다.!





다시 출발.








으익....;;;;;














기대가 부풀어 달려간 그곳은.


태안 국립공원 지정된곳은 야영및 취사 금지... 아악..

아 왜?

아..왜?

언제 부터? 

Why?!






한참을 떠돌다가....,


자정이 지나서야

자리를 잡았다.





연포해수욕장.


자 이제 집을 지어볼까?

















부리나케 집을 짓고


물을 끓이기 시작한다.







새로 산 장비

'트란지아 스톰쿡셋'


빨리 물을 끓여줘!













리액터 만큼은 아니지만.,

물끓는 속도는 나쁘지 않다...








곧 msr 리액터도 살거 같다.

하지만 살거 같다라는 말만 1년이 넘도록 하면서 속 앓이 중이다.



그니는 장비를 애지중지하면서 모시고 다니지 않는 타입에.,

고장날까 스트레스 받는게 싫다하기 때문이다.

리액터 구매를 계속 미루고 있다.


그리고., 우리는 한달에 한번만 장비를 구매하기로 했기때문에!

4월달 장비는 트란지아 스톰쿡셋으로 끝나서 리액터 구매는 다음달이나...


엇! 다음달도 몇일이 남지 않았구나..,


하지만......, 담달엔.......... 코트를 살..............................


그래요...

























장화를 신고 오기 잘했다는 그니..






아침이 밝고, 우리 2호텐트를 찍어준적이... 

끄적끄적;;;


그니지아의 2호 텐트 스노우피크 리빙쉘스몰.


출입문이 한쪽밖에...

다음에 2호기의 구매기를 포스팅해야지.










아침으로 상큼하게 연어샐러드/와인


내가 좋아하는 달달한 Rosa d'Amore 와인 


레드임에도 불구하고 연어랑도 맛있게 잘 먹었다.




















밥먹고 또 딩굴~~~

튀동숲도 해주고..,



"일요일이다. 무사러 가자~~~~~"





















간식시간!

"츄러스 만들어주세요~!"

"예얍!"


"자기님은 커피를 갈아주세요~!"

"롸져"




트란지아 녀석 우리 지아만큼이나 만능이구먼!!!

슥슥~~~







"시나몬슈가는?!"














"옛다 솔솔~~~"













"자바?!"

"응"

















그니랑 내가 제일 좋아하는 시간.., 

달달하고 바삭바삭한 츄러스 한입에

방금 내린 드립커피 한모금.


그옆에 나 너.

우리둘.


제일 사랑스러운 둘만의 시간



이 분위기와 이맛에 내가 그니랑 여행다니는것.




























또올께..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태안군 근흥면 | 연포해수욕장
도움말 Daum 지도

'F4 아웃도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송호리캠핑] 송호국민관광지  (0) 2013.06.12
꽃놀이가잔다  (0) 2013.04.26
바다로 무작정 떠나본다.  (0) 2013.04.24
[홍천] SOO CAMP : 수캠핑장  (3) 2012.08.02
2011프로야구시즌  (4) 2011.04.11
1011시즌오프  (2) 2011.04.07
Posted by 헬로지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지아의 정서생활.
헬로지뽕

공지사항

Yesterday4
Today1
Total381,454

달력

 « |  » 2021.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