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뽕이 집에서 5분거리인 목란엘 다녀왔어요
계속 가보자 가보자 했다가.. 시간이 잘 나지 않아서 못갔었는데..^^
근뽕이 회사도 일찍 끝나고, 영등포에 영화 예매 해놓은 시간이랑 얼추 맞아서 저녁을 먹으러 갔다왔어요

근뽕이랑 지뽕이랑 둘이서 B코스를 시켜서 먹었는데요~
B코스에는 게살유산슬 / 팔보채 / 깐풍기 / 새우칠리 / 자장면 or 짬뽕 / 후식 코스로 되어있었고 1인기준 25000원이에요


게살 유산슬
게살도 듬뿍 해삼도 듬뿍!
게살풍미가 좋더라고요!


팔보채

입안에서 살살 녹는 오징어의 맛!

오징어가 이렇게 부드러운 음식인지 처음알았을 정도로

질기지 않고 입안에서 살살 녹더라고요! ^-^




깐풍기

개인적으로 튀김 음식 별로 안좋아하는데

목란 깐풍기는 바삭하니 식감이 좋았는데요,

갠적으로 전 조금 매웠답니다.;-;

어린이 입맛엔 간혹 매울수 있을거에요 ㅋ




칠리새우

이건 제가 젤로 좋아하는 음식이기도 한데

'-' 마음이 급해서 개인접시에 덜고,

아차 싶은 마음에 급하게 찍어서 다른 음식에 비해 양이 1인분이네요 ㅋㅋ

오동통한 새우가 새콤달콤한 칠리소스랑 너무 잘 어우러져서

어린이 입맛인 저에겐 너무 맛있었던 최고의 음식이였어요.

담에 목란에 가게되면 칠리새우만 시켜 먹고 싶네요! ㅋ




자장면과 짬뽕중에

저는 자장면을 시켜 먹었어요

말이 필요없네요!

걍 냅다 맛있었어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교남동 | 목란
도움말 Daum 지도

'F5 맘마코너' 카테고리의 다른 글

Migoreng : 미고랭  (0) 2012.02.29
옥상 조개파티'-'  (0) 2012.02.29
서대문 : 목란 : 중식집  (0) 2011.08.08
달콤한 스위스미스 모카 카푸치노 코코아  (4) 2011.04.22
커피가 맛있는 남양주 고당  (2) 2011.04.11
m&m's:mini wanda  (0) 2011.04.11
Posted by 헬로지뽕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지아의 정서생활.
헬로지뽕

공지사항

Yesterday5
Today9
Total379,283

달력

 « |  » 2020.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